< 장성 앵무새 특별관 = 장성군 제공>
[일요서울ㅣ장성 조광태 기자] 전남 장성군이 황룡강 공설운동장에서 운영하고 있는 ‘앵무새 특별관'이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앵무새 체험관에는 80여종의 5,800마리 앵무새와 닥터피쉬, 슈가글라이더, 사막여우, 이구아나, 육지거북 등 희귀동물 12종을 구경할 수 있다.

장성군은 황룡강 노란꽃잔치’(10월 12일~10월 28일)에 ‘앵무새 특별관’을 운영할 예정이었으나, 추석 연휴가 시작된 22일부터 문을 열고 관람객을 맞고 있다.


#황룡강#앵무새#꽃잔치#

조광태 기자  istoday@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