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수원 강의석 기자] 경기도의회 수원상담소에서 보건복지위원회 최종현부위원장, 김은주 의원은 지난 21일 수원시 장애인 단체장들과 장애인 복지현안에 대해 논의하였다.

이 자리에 참석한 단체장들은 장애인들의 평생교육 확대와 중증장애인 이동용 대형버스 도입의 필요성을 강조하였으며, 특히 언어소통의 어려움이 큰 농아인들의 긴급상황(교통사고 등)시 수어통역이 가능하도록 통역사의 증원을 요구하였다.

이에 최종현, 김은주 도의원은 “장애인의 어려움을 깊이 공감하며 경기도 차원에서 지원 가능한 분야가 무엇인지 파악하여 적극적으로 대책을 마련해 보겠다”고 답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수원시지체장애인협회 김춘봉회장, 농아인협회 정종호회장, 신장장애인협회 김승헌회장, 장애인부모회 박혜경회장등이 참석했다.

강의석 기자  kasa59@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