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북도와 경북관광협회는 27일 경주 현대호텔에서 관광업계 대표, 관광종사자, 문화관광해설사, 시군 관광담당공무원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新) 경북관광 비전 선포식 및 제45회 관광의 날’기념식을 가졌다.
[일요서울ㅣ경북 이성열 기자] 경북도와 경북관광협회는 27일 경주 현대호텔에서 관광업계 대표, 관광종사자, 문화관광해설사, 시군 관광담당공무원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新) 경북관광 비전 선포식 및 제45회 관광의 날’기념식을 가졌다.

도에 따르면 세계 관광의 날을 맞아 경북도 관광인의 화합과 사기진작을 위해 열린 이날 행사는 관광진흥 유공자에 대한 표창과 공로패 전달, 관광종사자들의 신뢰․친절․청결 서비스 실천을 다짐하는 선서식에 이어 경북 관광산업의 새로운 발전과 도약을 위한 ‘신(新) 경북관광 비전-세계로 열린 관광경북’선포 기념 퍼포먼스와 축하공연 등으로 진행됐다.
세계 관광의 날 기념식에서는 고령군관광협의회를 출범해 주민주도형 관광활성화정책의 우수모델을 제시한 고령군 관광진흥과 박지원씨 등 시군 관광부서 우수 공무원 5명이 경상북도지사 표창장을 받았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고령군관광협의회를 출범해 주민주도형 관광활성화정책의 우수모델을 제시한 고령군 관광진흥과 박지원씨 등 시군 관광부서 우수 공무원 5명이 경상북도지사 표창장을 받았다.

관광진흥 유공부분 기관표창에는 주왕산온천관광호텔(대표 손준석), 민간인부분에서는 안동 ㈜우주항공안동고속관광 대표이사 신효직 씨 등 17명이 도지사 표창패를 받았다.

또한, 지역 관광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관광업계 임직원 8명에 대해 경북관광협회장 표창을 수여하고 관광자원 개발과 관광수용태세 개선에 기여한 공무원 및 유관기관 관계자 9명에 대한 경북관광공사 사장의 감사장 수여도 있었다.

한편, 대구경북연구원 송재일 연구위원은 대한민국 테마여행10선 PM (Project Manager)으로 활약하며 경북도가 지자체 평가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는데 이바지하고 그 동안 도 관광활성화에 크게 기여한 공로로 경상북도관광협회(회장 조남립)로부터 특별 공로패를 받았다.

특히, 이날 행사에서는 경북관광의 재도약을 위한 뜻을 하나의 빛으로 모아 ‘신(新) 경북관광 비전*과 전략*’을 주제로 한 레이저 퍼포먼스가 펼쳐졌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관광산업의 중요성을 언급하며 “경상북도의 우수한 관광자원을 잘 엮어 세계인이 찾아오는 관광경북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관광산업에 종사하는 관광인들이 경북의 얼굴이며 대한민국의 국가경쟁력”이라고 강조하며 “경북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친절과 미소로 신뢰를 쌓아 다시 찾고 싶은 경북을 만드는데 앞장서 달라”고 당부했다.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