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고양 강동기 기자] 고양시 지역사회에 행복을 전파하고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결성된 ‘행복과 나눔 클럽’(회장 김경금)이 지난 19일과 20일 양일간 민족 최대 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고양시덕양노인종합복지관(관장 이호경)과 6.25참전유공자회 고양시지회(회장 윤우록)를 방문해 ‘사랑의 위문품’을 전달했다.
김경금, 행복과 나눔 클럽회장(중앙) 및 임원진

고양시덕양노인종합복지관과 6.25참전유공자회 고양시지회에는 김경금 회장, 감사인 이동근 동황토산(주) 대표, 나눔분과위원장인 최병호 자유총연맹 고양시지회장, 전 시의원인 권순영 충북대병원 상임감사, 이길연 농협 일산역지점장, 김민숙 다빈아트 대표를 비롯한 임원 및 회원들이 참여해 위문품을 전달하고 관계자들과 정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김경금 회장은 “‘행복과 나눔 클럽’은 회원 상호간의 신의와 우정을 통해 행복한 삶과 어려운 이웃을 위해 재능 등을 나누어 주는 봉사를 목적으로 지난 8월에 결성, 불과 한 달여 만에 첫 봉사에 나선 관계로 기금 등 아직 부족한 점이 있어 많은 어르신들에게 도움을 드리지 못해 아쉽다”라며 “앞으로는 클럽이 더 활성화 될 것으로, 우리 주변에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을 찾아 더 많은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히고 “훈훈하고 따뜻한 추석명절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행복과 나눔 클럽’은 사회 각 분야에서 성공한 40여 명의 오피니언 리더들이 모여 어둡고 그늘진 곳에서 살고 있는, 도움이 필요한 분들에게 작은 마음과 정성을 나누어 주기 위해 결성된 모임으로 지난 8월 14일 총회를 갖고 정관, 회장 및 임원을 선출·임명했다.


강동기 기자  kdk110202@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