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ㅣ이범희 기자] 독일 프리미엄 생활 가전 기업 BSH(보쉬 앤 지멘스)는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국제가전박람회(IFA)에 참여해 고품질의 스마트하고 혁신적인 제품을 선보인다.

유럽 가전시장의 리더인 BSH는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혁신적인 가전제품들을 선보인다. 올해는 ‘건강하고 지속 가능한 라이프스타일’, ‘소비자의 개성을 충족시기는 디자인’, ’주방 본연의 역할을 보다 편리하게 만드는 가전제품’ 등을 포함한다.

이번 IFA에서는 체험부스 운영을 통해 전시될 BSH의 가전기기들을 경험해 볼 수 있으며, 다양한 행사를 즐길 수 있다.

특히 유명 TV 요리사, 유튜버 등 요리전문가들을 초빙해 BSH가전 제품의 특성을 조명하고 맛있는 음식도 맛볼 수 있는 시간도 제공돼 많은 이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BSH는 "(가전제품은) 스마트기술, 디지털화 그리고 디자인을 통해서 모든 것들이 순조롭게 진행되는 무선라이프 기반구축”이라는 명확한 목표를 추구하고 있다"며 "
이를 위해 BSH는 2018년 스마트 가전제품 목록의 확장과 많은 합작들을 통해 이러한 목표에 한발 더 다가서고 있다. 독일 지멘스 가전의 롤란트 하겐부허 (Roland Hangenbucher) CEO는 “홈커넥트(Home Connect) 가전은 지속적으로 진화 발전하고 있으며 홈커넥트 App을 통해 업데이트 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범희 기자  skycros@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