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랜드>
이랜드월드의 캐주얼 SPA 브랜드 후아유(WHO.A.U)가 10가지 하와이안 셔츠로 바캉스 패션을 제안한다.

올여름 휴가철을 맞아 선보인 하와이안 셔츠는 시원한 레이온 소재에 하와이안 플라워, 팜나무, 파인애플, 서핑보드 등 바캉스 시즌에 어울리는 그래픽과 자수가 멋스럽게 들어가있다.

지난해 완판됐던 유니 하와이안 플라워 문양 셔츠는 디자인이 업그레이드 돼 새롭게 출시됐으며, 여성용과 남성용이 구분돼 있어 커플룩으로도 손색없다.

스카잔 오버핏 자수 셔츠는 서핑보드가 양쪽 가슴에 자수로 새겨져 있어 더욱 고급스럽고 문양이 단순해 데일리 아이템으로 활용하기에도 좋다.

아우터처럼 걸칠 수 있는 반팔 셔츠 타입의 하와이안 로브도 있다. 아이보리 컬러에 시원한 팜문양이 들어가 있으며, 로브나 가디건, 원피스 등 3가지 타입으로 연출할 수 있어 활용도가 높은 아이템이다.

하와이안 셔츠는 화려한 문양 덕분에 아이템 하나만으로도 포인트를 주기에 좋다. 차분한 컬러의 슬랙스나 면이나 청소재의 반바지를 함께 매치해 입으면 누구나 쉽게 바캉스 패션을 완성할 수 있다.

후아유 하와이안 셔츠는 전국 후아유 70개 매장과 온라인몰에서 만날 수 있다.

<사진-이랜드>
스파오도 무더운 여름 날씨 속에서 여름시즌 상품 판매 호조로 함박 웃음을 짓고 있다.

이랜드월드가 전개하는 SPA 브랜드 스파오의 여름시즌 핵심 상품인 반팔 티셔츠, 린넨밴딩팬츠와 드라이어스진 총 3가지 상품이 약 3개월간 100만 장 판매고를 올리며 여름 시즌 매출을 견인 하고 있다.

대표적인 상품으로는 스파오 드라이어스 반팔 티셔츠와 청바지 상품으로 외과 의료용이나 수영복에서 많이 사용하는 라이크라 T400 섬유를 사용해 더 가볍고 착용감이 좋으며 땀을 빠르게 흡수 배출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청바지 ‘드라이어스진’의 경우 더운 여름에도 상쾌한 착용감과 시원한 촉감을 느낄 수 있도록 제작되어 여름철 패션 아이템으로 각광을 받고 있다.

이와 함께 린넨밴딩팬츠는 허리띠를 하지 않아도 편하게 허리를 잡아주는 착용감과 시원한 린넨 소재를 활용하여 여름철 가장 인기 있는 아이템 중에 하나로 손꼽히고 있다.

이랜드 관계자는 “티셔츠와 청바지 같은 경우, 계절 구분 없이 인기 있는 아이템이긴 하나 최근에는 시원한 소재를 활용한 상품들이 주력으로 인기를 얻고 있다”며 “인기 사이즈는 계속해서 품귀현상이 일어나고 있어 해당 상품들은 지속적인 퀵리오더를 통해 상품 결품이 없도록 노력하고 있다” 라고 말했다.

이랜드월드 SPA 브랜드 스파오의 여름철 인기 아이템은 스파오 전국 오프라인 매장 및 온라인몰을 통해 구매 가능하다.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