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보팀>
“기아차가 색다른 울림(beat)의 공간으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기아자동차가 6월 29일 새롭게 선보일 예정인 복합 브랜드 체험 공간의 명칭과 외관을 공개했다.

'BEAT 360'으로 명명된 기아차 최초의 브랜드 체험관은 고객들에게 새로운 브랜드 경험 가치를 제공하는 열린 공간으로서, ‘공감’과 ‘참여’, ‘소통’을 바탕으로 기아차 브랜드 감성을 고객들이 자연스럽게 느낄 수 있는 상징적 거점이다.

기아차는 브랜드 속성을 고객들에게 일방적으로 전달하는 것이 아니라 'BEAT 360'의 다양한 오감 체험 요소 및 트렌디한 고객 참여형 프로그램 등을 통해 고객들의 평범한 일상에 ‘색다른 즐거움’과 새로운 삶의 ‘도전적 영감’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이러한 기아차 브랜드 체험관의 가치와 의의는 'BEAT 360'이라는 명칭에 고스란히 담겨 있다.

'BEAT 360’은 보고, 만지고, 느끼고, 듣는 등 오감을 통한 브랜드 경험을 토대로 음악의 비트와 같은 두근거림(beat)과 남다른 울림을 고객들의 삶에 선사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또한 제한적이고 단편적인 브랜드 체험에서 벗어나 360도 전방위에서 입체적으로 기아차 브랜드 가치를 느낄 수 있는 공간이라는 의미가 담겨 있다.

서울 압구정동에 위치한 기아차 국내영업본부 사옥 1층에 570평 규모로 운영될 'BEAT 360’은 접근이 용이한 도심 속 문화 공간으로서의 역할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트렌드 중심지인 서울 강남 지역의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외관 역시 삭막한 회색빛 도심 속에서 단번에 눈길을 사로잡을 정도로 감각적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기아차의 첫 브랜드 체험관인 ‘BEAT 360’은 신선한 영감과 울림을 전달함으로써 고객들의 삶을 더욱 다채롭게 만들겠다는 기아차의 방향성이 담긴 공간”이라며, “앞으로도 기아자동차는 'BEAT 360'을 통해 더 많은 고객들과 소통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