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과 GS건설이 충남 논산시 내동2지구 C1블록에서 ‘힐스테이트자이 논산’ 770세대를 분양 중이다.

힐스테이트자이 논산은 지하 1층~지상 19층 9개동 전용면적 74,~84㎡ 총 770세대로 구성되며, 면적별로 전용면적 ▲74㎡ 201세대 ▲84A㎡ 372세대 ▲84B㎡ 126세대 ▲84C㎡ 71세대 등 총 4개 주택형으로 공급된다.

힐스테이트자이 논산은 논산시 유일한 택지지구인 내동2지구에서 공급되는 1군 브랜드 대단지 아파트로 높은 브랜드 프리미엄에 따른 미래 가치도 높다.

논산 내동2지구는 논산시의 새로운 주거중심지로 수요자들의 관심도가 높은 곳이다. 실제로 부동산 114자료에 따르면 논산시내 아파트는 1만3,582가구로 이중 10년 이상 된 노후 아파트는 9,504가구로 전체 아파트 중 70%에 달한다.

힐스테이트자이 논산이 들어서는 논산 내동2지구는 33만4000여㎡의 부지에 조성되는 공공택지개발사업으로, 개발이 완료되면 공동주택 2730세대, 단독주택 86세대 등 인구 7500여명을 수용할 예정이다. 여기에 반야산, 내동시민공원을 비롯한 각종 생활편의시설이 들어서 있어 쾌적함과 편리함을 동시에 누릴 수 있다.

또한 내동초, 논산고 등의 교육시설이 도보권에 위치하고 있으며 단지 바로 옆으로 건양대학교 캠퍼스가 위치해 있어 교육환경도 우수하다.

에너지 절감을 고려한 최첨단시스템도 적용된다. 전기․수도․가스 사용량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세대별 에너지 관리시스템(HEMS : Hillstate Energy Management System)’이 적용되고 대기전력차단 시스템, 실별온도제어 시스템, 원터치 절전/보안 통합 스위치 등을 갖춰 에너지 절감이 가능하다.

힐스테이트자이 논산 모델하우스는 논산소방서 맞은편인 충남 논산시 내동 501번지 일원에 위치한다.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